2017년 1월 31일

특집! 킨코우 병동 24시

댓글 1개

의사컨셉의 스킨이 있는 쉔,아칼리,케넨 세명이 병원을 세운다면? 이라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이 세 명이 세운 병원을 올스킨 시즌 2 에서 나온 기상캐스터 잔나가 취재하는 형식으로 이야기를 전개 해보는 것, 이게 제가 떠올린 소재 거리인데요

 

아래는 제가 상상한 이야기 구성입니다.

 

 

------------------------------------

 

'킨코우 닌자단 3인방의 굉장한 의술에 힘입어 탄생한 킨코우 병원! '

 

"특집, 룬테라의 모든것! 오늘의 리포터 잔나 라고합니다! 오늘은 명성높은 킨코우 병원의 모든것에 대해 한번 알아보려하는데요 그래서 저희를 도와주실 분을 모셔봤습니다! "

 

"반갑습니다! 간호부장이자 홍보담당 아칼리라고 합니다."

 

"아칼리 간호사님과 함께 하는 킨코우 병원 24시! 한번 시작해 볼까요?"

 

"여기는 병원에서 언제나 가장 바쁜곳 응급실 입니다. 안타까운 사고를 당하신 분들이 수없이 들어오시ㅈ..."

 

"간호부장님!! 큰일입니다! 응급환자 입니다!"

 

들것에 실려나오는 쉬바나, 뽀삐, 야스오등 너프를 받고 울부짖고 있다.

보기에도 처참한 광경

 

"픽률이 떨어집니다! 스..승률도 떨어지고 있습니다 "

 

"틀렸어요.. 더이상 승률이 오를 기미가 보이지 않습니다...."

 

혼돈의 도가니에 충격받은 잔나

 

눈물을 닦아내면서 아칼리가 잔나 곁에 돌아온다.

 

"..다른곳으로 가보도록 할까요?"

 

"..ㄴ..네.."

 

킨코우 요양병동 몇몇 눈에 익은 캐릭터들이 보인다.

 

"이분은 요릭, 리메이크 수술을 거치셔도 차도가 없으셔서 이곳에서 요양중이십니다."

 

아칼리 요릭에게 말을 걸어본다.

 

"요릭환자분- 오늘 기분은 어떠세요?

 

말없이 눈물만 흘리는 요릭

 

"좋으신가보네"

 

당황하는 잔나

 

"잠깐 이봐요"

 

...

 

라는 스토리 라인을 구상해봤습니다.

 

제 머리속에 있는 대로 다 말씀드리자니 생각보다 별로일 수 도 있고

 

작가님의 수정하시기도 어려울거같아서 대강 이러한 스토리를 생각해봤다

 

정도로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만약 이 소재를 써주신다면 제 평생 영광으로 알겠습ㄴㅣㄷㅏ....

 

 

 

 

 

 

 

 

 

 

 

 

 

 

 

 

 

 

 

 

 

 

 

 

2017년 2월 17일

킨코우 병동을 하나의 시리즈로 이어가는 것도 재밌을 것 같습니다! (도와줘요 선쉔..읍읍) 다만 챔피언들의 버프나 너프를 위주로 이야기 하기에는 매번 패치마다 다양하게 바뀌어가는 챔피언들의 성능 때문에, 다른 시기에 옛날 시리즈를 정주행 하는 분들이나 게임 자체를 즐기지 않는 분들께는 공감이 안될 수도 있다는 단점이 있지용.

 

저도 간칼리는 많이 그리고싶은데 ㅋㅋ 병원에 관련한 소재가 많이 잡히길 기대해 봅니다!

최근 게시물
  • 팬텀크로님 작품이네요 ㅋㅋ 트리스타나 리메이크 되고나서 그리셨던 그림이죠? 유튜브 보다 우연히 봤네요 넘 귀여워요 ㅎㅎ
  • 올스킨 극장과 유니버스 극장 모두 더욱 더 잘되기를 빕니다! 이번 검은 화약편도 무게감 있는 분위기라서 몰입도 잘 되고 너무 재밌어요 ㅋㅋㅋ 다음 5만 그리고 10만 팔로워까지 화이팅 하세요! 항상 응원합니다. (방송도 재밌어요!)
  • 스크린이 너무 적어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지 못하고 극장에서 내려가는 게 아쉬워서, 네티분들이 자발적으로 #별의정원 대관 상영을 신청하셨습니다. 이 날 함께 관람하실 유료GV 관객분들을 모으는 중입니다! 감독님이 직접 무대 인사하러 오신다고 하구요, 그 외에 조그마한 선물도 준비되어 있다고 합니다! 이 쪽을 통해서 단체나 개인으로 참여 신청하시는 분들은 따로 댓글로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도 참석하게 되면 따로 인사도 드리고 싶구요. 뭔가 챙겨드리기도 해야겠고… 아무튼 모집합니다~ 일시는 7월 24일 건데 롯데시네마 오후 8시 <👇신청은 아래에서 가능> [별의 정원 대관 신청 작성 폼]